몬스타엑스 주헌, “음악을 하면서 절대적으로 고집하는 건 ‘진심’이다”

김윤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7-24 10:42: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몬스타엑스 주헌, <데이즈드>와 함께 독보적 ‘스웨거’ 드러낸 화보 공개

데이즈드는 24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몬스타엑스 주헌이 단독으로 참여한 'Music&Musician’ 8월 특집호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주헌은 네온 컬러의 오버사이즈 아우터와 유니크한 디자인의 선글라스를 매치한 룩으로 자신만의 '스웨그'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주헌은 데이즈드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의 롤모델로 ‘마이클잭슨’을 꼽았다. 얼마 전 MBC '복면가왕'에서 특유의 귀에 착 감기는 쫀득한 목소리로 이정의 곡 ‘나를 봐'를 커버해 화제가 된 그는 “‘나를 봐' 무대에서 제가 시도했던 건 보다 까끌까끌 마찰이 살아있는 소리였는데, 제 롤모델인 마이클 잭슨의 창법을 따라 해보려 했어요. 어릴 때부터 즐겨 듣고 많이 따라불렀어요"라고 설명했다.

조PD와 다이나믹 듀오를 보며 랩의 묘미를 학습해왔다고 밝힌 주헌은 “거침없이 랩을 쏟아내는 제 모습이 제일 멋있고 좋아요. 랩도 그렇고, 춤도 그렇고, 제 몸이 전율할 정도로 분주할 때, 그게 제 에너지가 되는 것 같아요. 제가 느끼는 희열을 바라보는 관객도 똑같이 느낀다는 걸 알거든요"라며 자신 또한 '표현'하는 순간의 주헌을 가장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어 주헌은 “음악을 하면서 제가 절대적으로 고집하는 건 ‘진심’이에요. 무언가 정말 좋거나 싫다면 그 감정 그대로 고스란히 랩을 해야 해요. 그렇지 못할 거라면 그 부분을 차라리 삭제해요. 단어 하나에도 솔직한 감정을 싣는 것. 피곤하지만 꼭 필요한 일이에요.” 라며 어린아이 처럼 밝고 천진한 얼굴 너머 ‘창작가의 순수’를 드러냈다.

 


‘순수함’과 ‘스웨그’ 중 어떤 단어가 주헌에게 어울리냐 묻자 그는 ‘순수’를 골랐다. “그 순수가 스웨그가 됐으면 좋겠어요. 그거야말로 아무도 따라 할 수 없는 게 아닐까요.”라며 자신의 음악적 소신을 밝혔다.

한편, 주헌의 더 많은 화보와 기사는 ‘데이즈드’ 8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파이낸셜경제 / 김윤정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신문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