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19일(오늘) 저녁 5시 유튜브 통해 ‘신예리의 밤샘토크’ 첫선

금윤지 기자 / 기사승인 : 2021-01-19 10:53:3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JTBC 시사교양 유튜브 채널인 JTBC 인사이트에서 신예리의 밤샘토크가 19일 (오늘) 저녁 5시 첫 선을 보인다.

화제의 정치인들을 초대해 진솔한 대화를 나누는 밤샘토크는 지난해 말 7년 2개월 여 만에 막을 내린 밤샘토론의 앵커 신예리 JTBC 보도제작국장이 진행을 맡는다.

첫 손님은 드라마로도 만들어진 베스트셀러 검사내전의 저자로 유명한 검사 출신 정치인 김웅 국민의힘 의원이다김 의원은 검찰에서 검경 수사권 조정 업무를 담당하다 현 정부가 추진하는 검찰 개혁을 비판하며 사표를 던진 후 정계에 투신했다

이날 밤샘토크에서도 김 의원은 수사 종결권을 검찰에서 경찰로 넘겨주며 정인이 사건처럼 경찰 수사 단계에서 묻히는 사례들이 늘어날 수 밖에 없고수사 경찰과 정보 경찰을 분리하지 않아 한국 경찰이 중국식 공안화 될 우려가 있다는 등 강도 높은 비판을 이어갔다

그러면서 검찰에 몸 담았던 시절청와대에서 조국 당시 민정수석과 검경 수사권 조정 문제를 놓고 언쟁을 벌인 일화도 공개했다.

이와 함께 윤석열 검찰총장은 특유의 정치적 화법으로 미뤄볼 때 퇴임 후 정치를 할 가능성이 크다는 전망을 내놨다특히 야당보다는 오히려 여당에 합류할 수 있다는 흥미로운 분석을 하기도 했다그렇게 예측하는 구체적인 근거도 제시한다

김 의원과 신 국장이 나눈 허심탄회한 대화는 19, 20일과 26, 27일 네 차례에 걸쳐 JTBC 인사이트 채널에 공개된다

신예리의 밤샘토크는 앞으로 매주 화요일과 수요일 저녁 5일주일에 두 차례씩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파이낸셜경제 금윤지 기자 fade_heaven@naver.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신문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