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이로운 소문’ 염혜란, 시청자 오열하게 한 ‘과몰입 유발자’! 직접 밝힌 ‘추매옥 과거→소문 애정’ 일문일답!

금윤지 기자 / 기사승인 : 2021-01-10 12:36:4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염혜란이 울면시청자는 오열한다울 준비를 부르는 배우캐릭터를 현실로 끌고 오는 배우 염혜란이 주연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을 통해 또 한 번 시청자를 오열하게 했다아들의 손을 끝내 놓치고 물속에서 홀로 살아남게 된 엄마의 사연 그리고 죽은 아들과의 재회까지가늠할 수조차 없는 슬픔이 염혜란을 통해 시청자의 마음에 닿았다. (사진 출처 에이스팩토리 제공)

 

염혜란의 절절한 열연을 통해 전해진 추매옥의 과거는 그의 슬픔을 배로 느끼게 만들며 시청자를 오열하게 했고죽음의 위기에 놓인 그가 살아남길 간절히 바라게 만들었다드라마를 보는 시간이 아닌 추매옥의 삶을 지켜보듯 인물의 서사로 시청자를 끌어들인 것이에 염혜란이 아닌 추매옥은 물론 추매옥이 없는 경이로운 소문은 상상할 수 없다는 반응이 쏟아졌다

 

시청자를 오열하게 하는 과몰입 유발자’ 염혜란이 경이로운 소문’ 추매옥의 과거부터 소문에 대한 추매옥의 마음까지 직접 밝혔다.

 

Q. 추매옥의 과거가 밝혀지고 많은 시청자가 함께 울었다인물의 전사는 어떻게 받아들였나

A: 작가님과의 첫 만남에서 추매옥의 과거 이야기를 듣고 큰 충격이었다바다에서 젊은 목숨을 잃는다는 것이 너무 가슴 아프고엄청난 무게감으로 다가왔다.

 

Q. 추매옥 모자의 이별은 수중 촬영으로 진행됐다사전 연습 과정과 촬영 소감은 어떤지 궁금하다.

A: 개인적으로 심한 물 공포증이 있어서 감독님께서 수중 촬영이 아닌 다른 방식으로 과거 장면을 바꾸어 보겠다고 하셨다그런데 그 장면은 수중 촬영이 아니면 도저히 장면을 살릴 수 없을 것 같아 “도전해 보겠다라고 하고 바로 프리다이빙 선생님을 찾아가 교육을 받았다이 장면을 무사히 찍게 도와주신 프리다이빙 선생님께 감사 인사를 드리고 싶다다른 누군가에게는 쉬운 과제일 수도 있겠으나 개인적으로는 큰 산을 하나 넘은 뿌듯함이 있다.

 

Q. 추매옥은 아들 수호와 재회해 저승 파트너로 함께하고 있다카운터이자 엄마인 인물인데어떻게 해석하고 준비했나

A: 추매옥은 다른 카운터들과는 다르게 융의 파트너가 죽은 아들이라는 점은 카운터 수락이 '선택'의 문제가 아닌 오히려 절박한 '기회'였던 사람이다그래서 추 여사는 카운터를 그만둘 수도 없고반드시 해내야 하는 사명감이 클 수밖에 없다고 생각했다개인적인 서사를 통해 사회적인 사명으로 넓혀가는 인물이라고 생각했다.

 

Q. 추매옥은 융에서는 아들 수호와 만나지만 현실에서는 어린 소문이를 아들처럼 보살펴주고 있어서 두 사람의 모자(母子같은 케미도 많이 주목되고 있다소문이를 바라보는 마음을 어떻게 표현하고 있나

A: 추매옥은 소문이를 보면 먼저 세상을 뜬 아들이 생각나고준비 없이 사랑하는 사람과 헤어진 그 마음을 너무 잘 알기에 안쓰러운 동시에 카운터를 선택한 목적이 비슷한 데서 오는 동질감이 있었을 것이다그동안 소문이는 '나쁜 어른'들에 의해 삶을 송두리째 빼앗겼다면 추 여사를 통해 세상에 '괜찮은 어른들'도 많다고 느꼈으면 좋겠고목표를 향해 가는 여정에서 증오심을 뛰어넘는 마음의 성장을 이루길 바라는 마음이다그리고 더 이상 혼자가 아니라는 걸 느꼈으면 좋겠다.

 

Q. 시청자에게 한 마디

A: 지금까지 힘든 촬영을 버티게 해 주신 성원에 가슴 깊이 감사드립니다더욱 끈끈해진 카운터들의 동지애를 바탕으로 막강한 절대 악과 맞서는 과정을 함께해 주신다면 더없이 행복할 것 같습니다감사합니다.

 

파이낸셜경제 금윤지 기자 fade_heaven@naver.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신문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