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군 네덜란드 사이버사령부 주최 국제사이버 공격및 방어훈련 "CYBERNET 2021" 준 우승

김영란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1 12:32: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우리군 네덜란드 사이버사령부 주최 국제사이버 공격및 방어훈련 "CYBERNET 2021" 준 우승 

 

[파이낸셜경제=김영란 기자] 국방부는 네덜란드 사이버사령부가 주최한 국제 사이버 공격 및 방어 훈련인"CYBERNET 2021"에서 준우승을 했다고 밝혔다. 특히, 우리 군이 사이버 분야 국제 훈련에 참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11월 15일부터 19일까지 진행된 "CYBERNET 2021"은 올해로 3회째를 맞는 국제 사이버훈련으로, 시스템 관리, 사이버 공격 및 방어, 프로그래밍, 조직력 등 다양한 사이버보안 전 분야에서 모의지원연습(CAX)방식으로 진행됐다.

 

컴퓨터를 활용하여 모의로 시행하는 연습(Computer Assisted eXercise)으로 모의지원연습 CAX라고 한다.

이번 훈련에는 총 8개국이 9명 이내로 5개 팀*을 구성하여 경쟁하였으며, 주최국인 네덜란드에 이어 본 훈련에 최초로 참가한 우리 군이 2위를 달성했다.
 


우리 군은 합동참모본부, 사이버작전사령부, 각 군 등 9명으로 합동 팀을 구성하여, 2주간 실전 연습과 민간 전문 컨설팅을 통해 이번 훈련을 준비하했다.

훈련에  참여한 합참 정영기 중령(진)은 “우리 군의 사이버작전 수행역량을 증진하고 사이버안보 분야에서 국제협력을 확대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또한, 2015년 북한의 목함지뢰 도발 이후 사이버작전사령부로 전입하여 본 훈련에 참여한 김정원 중사는 “우리 군 대표로 각국의 사이버 요원들과 소통하고 경쟁한 점을 명예롭게 생각한다”라면서 “이번 훈련에서 습득한 경험과 기술을 발전시켜 사이버작전 임무 완수에 매진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김정원 중사는 北 목함지뢰 폭발 사고로 인해 발목 부상을 입은 후 사이버작전사로 전입했다.

서욱 국방부장관은 “이번 성과는 합참-사이버작전사-각 군간 유기적인 실전적 사이버훈련의 결실이며, 우리 군의 사이버 역량이 국제적으로 상당한 수준에 이르고 있음을 보여준 것”이라고 평가하면서, “사이버전 수행능력 향상을 위해 지속 매진해 줄 것”을 당부했다.

 

 

 

파이낸셜경제 / 김영란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