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자산운용, SOL 미국S&P500ESG ETF 신규 상장

전병길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4 12:49: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신한자산운용(대표이사 이창구)은 14일 국내 최초로 ‘SOL 미국S&P500ESG ETF’를 한국거래소에 신규 상장한다고 밝혔다.


‘SOL 미국S&P500ESG ETF’는 신한자산운용 ETF 브랜드명을 ‘SOL’로 변경한 이후 첫 번째로 상장하는 ETF로 S&P500지수의 구성종목을 유니버스로 하여, ESG Score 등으로 스크리닝 한 후 종목을 선정하는 상품이다.

신한자산운용 김정현 ETF운용센터장은 “투자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미국 투자와 ESG의 결합을 고민했고, ‘SOL 미국S&P500ESG ETF’를 준비하게 되었다.” 며, “미국 대표지수인 S&P500은 장기적인 관점에서 접근할 필요가 있는 지수이다. 

 

그런 의미에서 ‘SOL 미국S&P500ESG ETF’는 미국 대표지수인 S&P500에 장기 투자를 건강하게 할 수 있는 ESG라는 비타민을 보강한 상품으로 특히 연금 투자에 활용하기 적합한 ETF 이다.”라고 말했다.


최근 글로벌 전반적으로 ESG 투자에 대한 공감대가 점차 강화되고 있는 가운데 성과측면에서도 실제 S&P500ESG의 성과가 S&P500를 상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 센터장은 “앞으로도 신한자산운용 SOL ETF는 시장의 트렌드를 선제적으로 반영하면서, 투자를 통해 수익을 얻는 동시에 세상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파이낸셜경제 / 전병길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