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유통진흥원, 경기도 우수식품(G마크) 인증·사후관리 전문기관으로 지정

김윤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7-06 13:02: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경기도 우수식품(G마크) 인증 및 사후관리 담당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유통진흥원)이 1일부터 경기도 우수식품 G마크 인증, 인증 경영체 사후관리를 담당한다. 

 

6일 유통진흥원에 따르면 경기도는 지난 달 22일 시행된 ‘경기도 우수식품(G마크) 인증관리 조례 시행규칙’에 따라 유통진흥원을 우수식품(G마크) 인증관리 전문기관에 선정했다. 

 


기존에는 G마크 인증 업무를 경기도에서 추진하고 있었으나, 보다 전문적인 인증체계 구축을 위해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 지정한 전문인증기관에서 인증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시행규칙이 개정됐다. 유통진흥원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 지정한 농산물우수관리(GAP) 인증기관이다.

G마크는 경기도 내에서 생산한 농·축·수·임산물과 이를 제조·가공한 가공식품 또는 전통식품이 안전하게 생산된 제품임을 경기도지사가 인증하는 제도다.

 유통진흥원은 ▲경기도 우수식품 G마크 인증에 대한 현장조사 ▲경기도 우수식품 인증 경영체 등록 관리(신규, 변경)와 사후 관리(잔류농약, 수질, 중금속, 방사능, GMO 안전성 검사 등) 등을 담당하게 된다.

 강위원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장은 “이번 지정으로 기존에 유통진흥원에서 수행 중이던 G마크 인증 사후관리와 인증 업무의 통합 관리를 통한 효율적인 사업 운영이 가능하게 됐다”며 “엄격한 G마크 인증과 인증 경영체 사후 관리를 통해 우수식품에 대한 도민들의 신뢰를 높이고 안전한 먹거리 유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윤진 기자 7225ksn@naver.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