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황희 장관, 출판문화산업계 관계자와 만나 출판문화산업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청취했다.

김윤정 기자 / 기사승인 : 2021-04-24 13:56:4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4. 23. 문체부 장관, 세계 책의 날 기념행사 참석 후 관계자와의 간담회 개최 -

[파이낸셜경제=김윤정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황희 장관은 4월 23일(금), 파주출판문화도시의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 ‘지혜의 숲’(경기도 파주시 회동길)에서 열린 ‘세계 책의 날 기념행사’에 참석하고, 출판, 서점, 도서관 등 출판문화산업계 관계자와 만나 주요 현안을 논의했다.

황희 장관은 화상회의 시스템을 통해 ‘온라인 책드림’ 행사에 참여한 시민들과 대화를 나누기도 했다. 보길도에서 온라인으로 참여한 한 초등학생은 코로나19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은데 책을 선물 받아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기념행사는 오후 2시부터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원장 김수영)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됐다.

 

▲사진.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3일 경기도 파주시 파주출판단지 지혜의 숲 문발살롱에서 열린 세계 책의 날 기념행사를 마치고 출판문화산업 관계자를 만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념행사 이후에는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 접견실에서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파주출판문화도시 입주기업체협의회, 한국출판인회의,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 한국서점조합연합회의 대표 등 출판문화산업 관계자들과의 간담회가 열렸다.

황 장관은 이번 간담회에서 출판문화산업의 최전선에서 열심히 노력하고 있는 단체 대표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출판문화산업 활성화를 위한 방향에 대해 의견을 수렴했다.

황 장관은 “출판문화산업은 우리나라 콘텐츠산업 중에서 매출, 종사자 수 모두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중요한 산업이다.”라며 “올해 9월 정식 개통하는 출판유통통합전산망의 운영을 통해 출판 유통 구조가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업계에서도 전산망이 성공적으로 안착하는 데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 또한 내년부터 시작되는 ‘제5차 출판문화산업 진흥계획’의 수립 과정에 현장의 목소리를 충분히 담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토론회 등의 통로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라고 밝혔다.

 

파이낸셜경제 / 김윤정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