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원 국회의원, 연천 미래형 농업교육 시동 걸었다!

김윤정 기자 / 기사승인 : 2021-04-20 14:45:1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연천고등학교‘농・어업계 스마트실습장 구축 지원사업’선정!
김 의원,“4차 산업혁명 시대 걸맞는 미래형 농업전문가 육성 환경 조성하겠다!”

“ 연천고등학교, 4차 산업혁명 시대 걸맞는 미래형 농업전문가 육성 환경 조성하겠다!”


[파이낸셜경제=김윤정 기자] 국민의힘 원내수석 김성원 국회의원(재선, 경기 동두천‧연천)은 20일(화) 연천고등학교가 ‘농・어업계 고등학교 스마트실습장 구축 지원 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스마트실습장 구축 지원사업’은 국회의 스마트팜 교육 필요성 제기에 따라 2019년부터 시작됐다. 농어촌상생협력기금을 통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기업체, 교육청과 함께 4차 산업혁명시대에 새로운 구조의 미래 농업 인재 육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김 의원은 연천고등학교의 사업 선정을 위해 신청 단계부터 재단 및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의원들을 발로 쫓아다니며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했고, 연천군과 연천고등학교와도 지속적인 소통과 협의를 이어왔다. 그 결과 스마트실습장 구축이라는 값진 성과를 올릴 수 있었다.

연천고는 사업 선정에 따라 재단으로부터 총 2억 3,650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스마트실습장 구축이 완료되면 앞으로 연천고 학생들은 유리온실 스마트팜 등 복합환경 제어시설과 ICT 융복합 기술 연계시설이 갖춰진 실습장에서 스마트팜 운영 역량을 기르게 된다. 또한 농장 모형 실습을 하면서 환경제어, 수량조절 등 스마트팜의 실제 작동법을 배운다. 아울러 스마트팜을 제어하는 코딩과 시설설비 기술을 함께 배우면서 융복합적 교육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김 의원은 “연천고등학교 스마트실습장 구축 지원사업 선정의 기쁨을 연천・동두천 주민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다”면서, “100년 역사를 지닌 연천고 학생들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는 첨단 실습시설과 스마트팜 교육을 통해 미래형 농업전문가로 자라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될 것이다”고 밝혔다.

이어 “학생들이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실습환경이 구축될 수 있도록 교육협력체제를 더욱 단단하게 만들어 나가겠다”면서, “앞으로도 연천・동두천 농업의 미래를 책임질 청년 농업인을 양성하고 6차 산업 발전과 지역 핵심 산업 활성화에 이바지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파이낸셜경제 / 김윤정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