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 1차 접종 2000만명 넘었다…전국민 39%

박영진 기자 / 기사승인 : 2021-08-03 16:42: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3일 오전 10시 20분 기준 2000만 4714명…접종 완료는 721만 6679명
9일 저녁 8시부터 18~49세 10부제 사전예약…생년월일 끝자리 날짜별


[파이낸셜경제=박영진 기자]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3일 코로나19 예방접종을 1회 이상 실시한 사람이 2000만 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추진단은 이날 오전 10시 20분 기준으로 잠정집계한 결과 누적 1차 접종자는 2000만 4714명으로 전 국민의 39.0%이며, 14.1%에 해당하는 721만 6679명은 접종을 완료했다고 전했다.

또한 오는 9일 저녁 8시부터 19일 오후 6시까지 18~49세 청장년층 사전예약을 10부제로 시행한다. 주민등록번호 생년월일 끝자리에 따라 날짜별로 예약이 가능하다.

추진단은 코로나19 접종자 2000만명 달성에 대해 “적극적으로 동참해주신 국민들과 예방접종을 안전하게 시행해준 전국 위탁의료기관, 예방접종센터, 보건소 의료진과 실무자 덕분”이라고 밝혔다.

이어 “백신 수급 관리 등 철저한 준비를 통해 9월 중 3600만 명 이상 1차 접종 목표 조기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예약한 날짜에 예방접종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이날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정례브리핑에서 18~49세 청장년층의 예방접종 사전예약에 대해 설명했다.

이 단장은 “9일 저녁 8시부터 19일 오후 6까지는 10부제를 통한 사전예약이 진행되고, 날짜별 예약 가능한 대상은 주민등록번호 기준으로 해서 생년월일 끝자리를 기준으로 정해진다”고 알렸다.

이어 “10부제 예약이 끝나는 19일 오후 8시부터는 연령대별로 두 그룹으로 나누어 하루씩 예약이 가능하며, 그 이후에는 연령에 관계없이 9월 18일 오후 6시까지 언제든지 추가로 예약 또는 예약 변경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 단장은 얀센 백신 사용기준을 언급하며 “예방접종전문위원회는 지난 2일 회의를 개최해 얀센 백신 접종권고 대상에 대해 심의한 결과, 50세 이상의 연령층과 30세 이상 중 2회 접종의 완료가 어렵거나 방역상황을 고려해 조기에 예방접종 완료가 필요한 대상에 대해서 접종할 것을 권고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위원회는 얀센 백신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동일한 플랫폼인 바이러스 벡터 기반이고, 또한 1회 접종으로 완료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정부는 지난 7월 29일에 도입된 10만 1000명분의 얀센 백신을 국제항해 종사자와 노숙인, 미등록 외국인, 필수활동 목적의 출국대상자 등에 대해 다음 주부터 활용할 계획이다.



파이낸셜경제 / 박영진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