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A , 비과세 혜택 부여로‘국민 투자상품’으로 거듭 나

전병길 기자 / 기사승인 : 2021-07-27 19:49: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파이낸셜경제=전병길 기자] 정부가 27일 발표한 ’21년 세제개편안에 ISA를 통한 (국내)주식 및 (국내)주식형 펀드 발생수익 비과세 및 일반세제와 분리한 별도 과세체계 적용 등 획기적 제도 개선사항 반영에 대해 금융투자업계는 자본시장을 통한 ISA의 자산형성 지원기능 강화 정책에 대해 적극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금융투자협회는 최근 국내 자본시장은 주가지수가 역대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성장세를 구가하고 있으며, 개인투자자수 천만명 시대로 투자는 바야흐로 국민들의 보편적인 재테크 수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상황에서 금번 제도개선으로 금융소비자가 합리적 투자판단으로 예.적금 등에 편중된 금융자산을 투자상품으로 전환하여 스스로 저금리-고령화 시대를 대비하는 한편, 자본시장은 주식 및 공모펀드 등에 대한 안정적이고 장기적인 수요확보로 기업들의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고 그 결과 많은 국민들이 기업의 성장이익을 같이 향유하면서 재산증식을 할 수 있는 선순환 효과도 기대된다는 입장이라고 설명했다.


금융투자협회(회장 나재철) 및 금융투자업계는 금번 ISA 제도개선 입법 이후 하위규정 정비 및 손익통산·원천징수·계좌이전 등 관련 시스템 구축 등 제도 시행 및 안착에 적극 협조하는 한편, 자본시장의 건전한 성장을 통한 과실이 국민과 기업으로 선순환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파이낸셜경제 / 김윤정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