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중 정상, '천안함' 대응 숙의제주 ICC 3차 정상회의 2차

박남수 기자 / 기사승인 : 2010-05-30 18:46: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이명박 대통령과 하토야마 유키오 일본 총리, 원자바오 중국 총리는 30일 오전 제주 국제컨벤션센터(ICC)에서 3차 한.일.중 정상회의 2차 세션을 갖고 천안함 사태 대응 방안 등을 논의 하였다.

 

3국 정상은 2차 세션후 3국 협력 상설 사무국을 내년 한국에 설립하는 내용의 문서 서명식을 가진 뒤 공동 기자회견을 통해 3차 한일중 정상회의 논의 결과를 설명한다.

 

3국 정상은 이어 오후에는 올해 10살인 한.일.중 3국의 어린이 2천20명의 편지를 담은 타임캡슐을 3국 어린이들과 함께 매설하는 '한.일.중 미래 꿈나무 타임캡슐 2020' 행사를 갖는다.

 

3국 정상은 또 한.일.중 청년과학자 워크숍에 참석, 각각 격려사를 할 예정이다. 이 대통령은 이날 오후 제주 일정을 모두 마치고 귀경하며, 하토야마 총리와 원 총리도 오후 귀국한다.

박남수기자 koreapress1@nave.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