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산초, 책과 함께 떠나는 신나는 가을 여행

임승환 / 기사승인 : 2015-10-01 16:47:0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울산=파이낸셜경제 임승환/기자]

울산 남구 남산초등학교(교장 김순하)에서는 독서의 계절, 가을을 맞아 9월 30일~10월 2일 3일간 학부모회 주관으로 ‘도서 바자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도서바자회는 ‘사람이 만든 책보다 책이 만든 사람이 많다’라는 슬로건을 걸고, 260여종의 책을 전시·홍보 판매를 하고 있으며, 아동들에게 유익한 책을 홍보하고 도서 정보를 교환하는 등 건전한 독서 문화조성에 노력을 하고 있다. 바자회 수익금 전액은 학교발전기금으로 접수되어 학교의 도서구입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도서 바자회 첫날 교사가 직접 동행하여 좋은 책을 고를 수 있도록 돕는 등 아동들에게 이동 서점 체험 활동을 통하여 자율적으로 좋은 책을 선정하고 구입하여 읽는 기회를 부여하였으며, 행사기간 동안 도서 구입 학생 5명을 매일 추첨해서 책 한권을 선물로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했다.

도서바자회와 아울러 각 가정에서 잠자고 있는 도서를 남산 한빛 도서관에 기증하는 행사도 함께 추진하였다. 좋은 책을 많은 사람과 나누어 읽음으로써 “나눔”의 의미도 되새기고 책을 기증하는 학생들에게는 쿠폰을 증정하여 도서 기증의 즐거움도 맛볼 수 있게 하였다.

김순하 교장은 "학생들이 이번 바자회를 통해 자신이 좋아하는 책을 직접 골라 읽어봄으로써 책 읽는 기쁨을 알고 좋은 책을 벗 삼아 올바른 인성과 건전한 가치관을 키워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