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다람쥐에게 도토리를 돌려주세요.

임승환 / 기사승인 : 2015-10-13 15:39: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울산=파이낸셜경제 임승환/기자] 울산 북구는 야생동물 보호를 위해 천마산 편백산림욕장과 함월산 테마등산로 입구 등 2개소에 ‘도토리저금통’을 설치했다고 13일 밝혔다.

 

울산 북구와 현대자동차, 한국로드킬예방협회 공동주관으로 마련된 이번 행사는 13일 오후 1시 북구 조충래 복지경제국장 및 직원, 현대자동차 안전환경센터 김동석 이사 외 임직원, 한국로드킬예방협회 관계자, 어린이집 원아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토리저금통(폭 40cm*높이 120cm)을 설치하고, 주변에 떨어진 도토리를 주워 저금통에 채워 넣는 시간으로 진행되었다.

 

또, 아이들과 등산객들을 대상으로 캠페인을 갖고 도토리 채취행위를 자제하고, 떨어진 도토리는 저금통에 저축해줄 것을 당부했다.

 

울산 북구 관계자는 “야생동물들이 서식지에 먹이가 부족하면 먹이를 찾아 이동하는 과정에서 로드킬이 많이 발생한다.”며, “이번 도토리저금통이 야생동물을 보호하고, 사람과 동물이 공존하는 생태환경을 만드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도토리저금통 설치는 야생동물들에게 도토리를 돌려주자는 시민참여형 자연생태계 보호활동으로 일부 시민들의 무분별한 도토리 채취로 겨울철 먹이가 부족해 빈번히 발생하고 있는 다람쥐, 청솔모 등 야생동물의 아사, 로드킬을 예방하자는 취지가 담겨 있다.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